클럽 운영자: 세계사 일화선원 회원: 19명 개설일: 2007-02-12 방문수: 9,306명
회원상태: 손님
내 클럽 바로가기
울고웃는세상만사

최신목록 / 1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못말리는 현대식 시 해석  worldzen 2007-03-28
13:07
406
님의 침묵  - 한용운 -                      님아 잠수?  - 용우니^^* -


님은 갔습니다.                                 님아 가써염.
아아 사랑하는 나의 님은 갔습니다.      헐~~~ ♡하는 니마가 가써염.
푸른 산빛을 깨치고 단풍나무 숲을       퍼시시한 산빛 쌩까고 단풍나무 숲을
향하여 난 적은 길을 걸어서 차마         향해 난 당근 지름길루 걸어서
떨치고 갔습니다.                              씨버버리고 가써염.

황금의 꽃같이 굳고 빛나던 옛 맹세는   빤짝 꽃가치 때꽁하고 빛나던 옛 맹세넌
차디찬 티끌이 되어서 한숨의              절라 차가운 구라가 되가지구 한숨의
미풍에 날아갔습니다.                        미풍에 20000해써염.

날카로운 첫 키스의 추억은                 날카론 첫 뻐뻐의 추억은
나의 운명의 지침을 돌려 놓고             내 팔자 도움말 캡숑 바꺼넣코
뒷걸음쳐서 사라졌습니다.                  뒷달리기로 텨 텨 텨 버려써여.
나는 향기로운 님의 말소리에 귀먹고    지는여 냄새 쌈빡한 니마의 말빨에 뻑가구
꽃다운 님의 얼굴에 눈멀었습니다.       꽃가튼 니마의 얼굴땜시 ㅡ///ㅡ ☜이랬져

(중략)                                             (잠쉬)

우리는 만날 때에 떠날 것을 염려하는   우리는 벙개때 찌져지는걸 시러하는거
것과 같이 떠날 때에 다시 만날 것을     처럼 찌져질때 다시 벙개칠걸
믿습니다.                                        미더염

아아 님은 갔지만는 나는 님을 보내지   흐미~~ 니마는 빠이해찌만 지는 니마를
아니하였습니다.                               열라 잡거이써여.
제 곡조를 못 이기는 사랑의 노래는      내 소리 카바 못하넌 러부송은
님의 침묵을 휩싸고 돕니다.                니마의 잠수에 다굴 포즈로 도네염.



2. 서시 (윤동주)


서시  - 윤동주 -                               서심돠  - 주니주니™ -


죽는 날까지 하늘을 우러러                뒈지는 날까정 ↑↑갈구며
한 점 부끄럼 없기를,                        이빠시 쪼발림 없기를
잎새에 이는 바람에도                       잎새랑 맞장뜨는 바람에도
나는 괴로워했다.                             지는 괴로웠슴돠.
별을 노래하는 마음으로                    ☆을 노래허는 가심으로
모든 죽어가는 것을 사랑해야지          모든 뒈져가는 것들을 사탕해얌돠
그리고 나한테 주어진 길을                앤드~ 지한테 딱 걸린 길을
걸어 가야겠다.                                걸어가야함돠

오늘 밤에도 별이 바람에 스치운다.     오널 밤도 빤짜기 휭휭한테 시비검미돠.



3. 가마귀 검다 하고  (이직)


가마귀 검다 하고  - 이직 -                    시커먼 까마기 모  - jik7789 -

  
가마귀 검다 하고 백로야 웃지 마라         까마기 검다고 백로 쪼개지 마셈

겉이 검은들 속조차 검을소냐                 겉이 검다거 배째도 시커먼가여??

겉희고 속검은 이는 너뿐인가 하노라       님이 잘못했으니 사과글 올리시져?
덧글 (총 0 개)
loading...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9 9 환자 임종 예측 ‘식스 센스 ’고양이 화제  worldzen 07.07.29 366
8 8 대선토론회서 유튜브 위력 실감  worldzen 07.07.25 401
7 7 누가 불법 체류자인가  worldzen 07.07.25 483
6 6 부부 성격차이 해결사 이백용-송지혜씨 부부  cool~  worldzen 07.07.25 1868
5 5 나는 어케 살아야제 쓰까??  worldzen 07.07.25 440
4 4 뉴욕 맨해튼에 박세리 대형 광고판 등장  worldzen 07.07.22 376
3 3 인류 아프리카 기원' 가설, 수천개의 두개골로 입증  worldzen 07.07.20 467
2 2 못말리는 현대식 시 해석  worldzen 07.03.28 406
1 1 종교는 과연 인류의 주적(主敵)이 되려하는가?  worldzen 07.03.08 364
  1  
 



Copyright © HeyKorean, Inc. All Rights Reserved.
USA
460 Park Ave. #430 New York, NY 10022